0
1
이전
다음
위로
   현재위치 : HOME > 기타 > 문학 

듣고 싶던 그 한마디
  판매가격     원  
  시중가 12,000원 (10%)
  모델명 한인애 펴냄 │272면 │2021.05 발행
  구매 적립금
  재고 판매중
  구매수량 EA  
  

■ 책 소개


“미약한 내 능력으로는 어찌할 수 없는 슬픔 덩이가 항상 내 가슴속 한곳에 자리 잡고 있으며 그 근원은 어머니였다. 기껏 번지던 웃음도 불쌍한 어머니가 생각나면 걷혀버렸다. 그런 어머니가 이 세상을 떠나면 내 속에 맺힌 응어리도 풀어질 것만 같았다. 마치 꽃들이 활짝 핀 봄처럼 화창해질 것 같았다.”

- 본문 ‘내 슬픔의 근원’ 중에서 -


“곤고한 세파에 시달리며 미수를 넘긴 여자는 사윈 육신을 웅크린 채 바다에 두고 온 섬처럼 묵묵히 앉아 먼 곳을 응시하고 있다. 흐려진 노안과 들리지 않는 귀로 무엇을 보고 들으며 무슨 생각을 하는 걸까. 수절을 꺾었던 사랑이 가슴속에서 위로의 노래라도 들려주는 것일까. 무정하고 독한 세월이 사랑의 추억마저 앗아간 게 아니었으면 좋겠다. 세월은 불쌍하게 살아온 여자의 목숨마저 거둬갈 날이 머지않았음을 느끼게 한다.

창문을 넘어온 바람이 망부석 같은 여자의 백발을 스치고 집안을 돌아 나간다. 그 옛날 섬에서 불던 그 가을밤의 바람인가. 애절한 남자의 목소리가 들리는 듯하다. ‘마음의 문을 열어주오. 당신은 외롭지 않소?’”

- 본문 ‘바람의 목소리’ 중에서 -


“한인애 작가의 첫 수필집”


 『듣고 싶던 그 한마디』는 2002년 등단한 한인애 작가가 20년 만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수필집이다. 다섯 개의 장에 걸쳐 선보이는 50편의 수필에는 작가의 깊은 내면의 이야기들과 삶의 여러 표정이 담겨 있다. 한인애 작가만의 독특한 감성을 품은 글들이 독자들에게 치유와 위로를 안겨줄 것이다.



■ 저자 소개

한 인 애 (韓仁愛)

전남 진도군 가사도 출생

방송통신대학 국어국문학과 졸업

「샘터」 2001년 수기부문상 수상

「에세이문학」으로 2002년 등단


이메일 kasa-do@naver.com



■ 차례


책을 내면서


1. 내 슬픔의 근원

듣고 싶던 그 한마디

내가 꿈꾸던 장면들

무력한 당신

내가 지은 내 이름

내 슬픔의 근원

그날의 안개

못난 손

바람의 목소리

어머니의 아리랑

화투


2. 새로 그려진 그림

새로 그려진 그림

그리움을 접으며

우리집 빈 의자

편지에 적힌 꽃

그날

돌아오지 않는 다리

전단지 한 장

무너지고 싶은데

나를 위한 봉사

유치원 스타


3. 고목에 꽃이 피어

빨간 장갑

50센트의 가책

고목에 꽃이 피어

아들의 꿈

자면서 꾸는 꿈

할머니의 노래

내 강아지들과의 하루

어린 손자의 첫사랑

승화된 이야기

우리말을 듣고 싶다


4. 안타까운 공존

귀촌의 갈등

새 식구들

안타까운 공존

편안한 집

포클레인

풍악을 올리며

착한 남편, 나쁜 아내

참새 두 마리

왕자의 장미

오리와 나


5. 그냥 행복하십시오

하늘에 오른 올챙이

밀물과 썰물

노인의 삶

동거

죽음에 눈을 뜨면

히포크라테스 선서

그라골과 파골

그냥 행복하십시오

자식들의 고향

현재의 나


고객님의 결제가 완료되면 1~3일 이내 전국(도서지방제외)으로 로젠 택배를 통해서 배송됩니다.

교환 및 반품은 배송 후 7일 이내에 가능합니다.

도서나 음반에 이상이 있을 경우 교환 및 환불이 불가능 하며,

손상되지 않은 상품에 한해 교환 및 환불이 가능합니다. 

모바일로 주문하실 경우, 무통장 입금만 가능함을 알려드립니다. (모바일 카드결제 시스템 개선중)

환불의 경우, 신용카드 결제는 신용카드 취소를.

온라인 입금인 경우, 우선 저희 예솔에 문의를 주시고

고객님의 계좌번호를 알려주시면 3일내로 입금처리해 드립니다.

 
 

 


 
로고 로고 로고 로고 로고 로고 로고